• 최종편집 2024-06-17(월)
 

총 투표수 대폭 줄어들어…"일부 부정투표 제외하고 집계"

옐레나와 환호하는 김연경

1일 광주 서구 페퍼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페퍼저축은행과 흥국생명의 경기에서 흥국생명 김연경이 득점을 올린 옐레나를 얼싸안고 있다. 2023.12.1

'배구 제왕' 김연경(흥국생명)이 2시즌 연속으로 V리그 올스타전 최다 득표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12일 프로배구 2023-2024 V리그 올스타전 출전 선수 40명과 팬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김연경은 지난 5일부터 일주일간 진행된 온라인 팬 투표에서 3만9천813표를 받아 남녀부 통틀어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2020-2021시즌, 2022-2023시즌에 이어 개인 통산 세 번째 최다 득표 기록이다.

남자부에서는 신영석(한국전력)이 2만9천31표로 4시즌 연속 남자부 최다 득표자가 됐다.

양효진(현대건설)은 이번이 개인 15번째 올스타전으로 김해란(흥국생명)과 공동 최다 올스타 선발 기록을 썼다.

13번째 올스타전인 한선수(대한항공)도 남자부 최다 출전자 여오현(현대캐피탈)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남자부 올스타 라인업

베테랑 표승주(IBK기업은행)는 데뷔 14시즌 만에 처음으로 올스타에 뽑혔고 지난 시즌 남자부 신인왕 김준우(삼성화재)도 처음 올스타 무대를 밟는다.

올 시즌부터 도입된 아시아 쿼터 선수 중에서는 바야르사이한 밧수(OK금융그룹), 료헤이 이가(한국전력), 폰푼 게드파르드(IBK기업은행), 메가왓티 퍼티위(정관장)가 뽑혔다.

올스타전은 내년 1월 27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다.

한편 KOVO는 "이번 투표에서 동일 계정 중복 이용, 부정 가입 계정 이용, 매크로 프로그램 사용 등 일부 부정 투표 사례를 확인했다"며 "최종 투표 결과 산정 시 제외하고 집계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이번 총 투표수는 5만8천117표로, 같은 방식으로 투표가 이뤄졌던 2021-2022시즌(16만9천519표) 때보다 대폭 줄어들었다.

항저우 아시안게임 4강 탈락 등 저조한 국제대회 성적도 흥행 저조에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분석된다.

여자부 올스타 라인업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12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연경, 2년 연속 V리그 올스타전 최다 득표…남자부는 신영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www.sisaknews.com